sub

머리말

교재소개

목차

교재보기

동영상강좌

현재진행강좌

독자서평

교재문의 및 상담

HOME >>에바다중국어 >>동영상강좌

 로그인  회원가입

◇'초등교과서 한자 표기' 슬쩍 폐기
관리자  2018-01-12 02:54:10, 조회 : 1,122,
- Download #1 : nawin2018ga2009.gif (253.6 KB), Download : 3







2년 준비한 '초등교과서 한자 표기' 슬쩍 폐기


교육부, 2014년 표기 방안 추진

공청회 거쳐 최종 발표까지 해놓고 외부에 안 알리고 일방적 철회

사교육 걱정 없다더니 입장 돌변… 이젠 "사교육 우려 때문에 폐기"

" 정권 입맛 따라 바꾼 것 " 비판


  
초등학교 5~6학년 교과서에서

어려운 학습 용어의 뜻과 한자 음(音)을 풀어주는

' 한자 표기 정책 ' 을

2019 학년도부터 시행하려던 교육 정책이 돌연 폐기된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는 초등 한자 표기를 확대한다는 방침을 세우고,

2014년부터 2년간 정책 연구와 의견 수렴 등을 거쳐 2016년 말 이 정책을 발표했다.

그런데 새 정부 들어 아무런 설명도 없이 한자 표기 정책을 은근슬쩍 폐기해버린 것이다.

교육부가 최근 전국 유치원·어린이집 5만곳의 방과 후 영어 수업 금지 정책을

학부모 등의 의견 수렴도 하지 않고 전격 시행하려던 것과 맞물려

"교육 정책이 정권 입맛에 따라 죽 끓듯 바뀐다"는 비판이 나온다.


◇ 2 년 넘게 준비해 놓고 돌연 폐기  

교육부는 2014년 '2015 개정 교육과정'을 만들면서

"새 교과서에는 초등학교 한자 표기를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발표했다.

학습 용어에 한자가 많아 학생들이 한자의 뜻을 모르면 이해하기 어려운 용어가 많다는 이유였다.

그때부터 '초등 한자 병기(倂記)' 논란이 일었다.

일부 시민 단체는 본문의 한글 단어 옆에 한자를 함께 쓰는

'한자 병기'에 대해 "한글 전용 원칙에 어긋난다" "사교육을 확대한다"

"학생들 학습 부담이 커진다"는 이유로 반발했다.


이후 교육부는 공청회와 정책 연구 등을 거쳐 2016년 12월 최종 방안을 발표했다.

교과서 본문에 한자 병기는 하지 않고,

교과서 여백(옆단이나 밑단)에 별도로 학습에 도움 되는

용어의 음과 뜻을 풀어쓰는 방식을 도입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예컨대, 과학 교과서 본문에 '항성'이라는 용어가 나오면,

페이지 하단에 '항성(恒星): 항상(恒, 항상 항)'이라고 알려주는 식이다.

이를 위해 교과서에 많이 쓰이는 주요 한자 300자를 골라

이 범위에서만 한자의 음과 뜻을 표기하도록 했다.


하지만 교육부는 1년이 흐른

지난달 아무런 배경 설명 없이 이 정책을 돌연 폐기했다.

교과서 개발자들이 참고하는 '교과용 도서 개발을 위한

편수 자료' 수정판을 교육부 홈페이지에 올렸을 뿐, 언론 등에 공개하지는 않았다.

전 정부 때 이 정책을 추진한

남부호 교육부 교육과정정책관은

"(한자 표기 정책이) 시행되기 전이라 (교육 현장에서) 바뀌는 게 없어 알리지 않았다"면서

"정부가 한자 300자 기준을 제시하면

사교육이 크게 늘어날 것이라는 우려가 많아 정책을 폐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교육부, 180도 입장 바꿨다"

하지만 이 해명은 앞뒤가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다.

1년 전 교육부가 초등 교과서 한자 병기를 추진할 당시

일부 진보 교육 단체와 한글 단체들이

"학생들의 학습 부담이 커지고 사교육이 횡행할 것"이라고 비판하자

당시 교육부는 보도 자료에서 "한자 표기는 한 단원에 0~3건 정도로,

개념 이해를 돕는 경우에만 제시하고 있기 때문에

학습량과 수준에서 모두 학습 부담이 거의 없다"고 밝혔다.

또 "한자를 외우거나 평가하지 않도록 하기 때문에 사교육 부담도 없을 것"이라고도 했다.


그런데 이번에 갑자기 정책을 폐기하면서

"학생들의 학습 부담과 사교육 유발이 우려되기 때문"이라는 정반대 이유를 내세우고 있다.

1년 만에 입장이 180도 달라진 것이다.


교육부가 내·외부 압력으로 정책을 바꾼 것 아니냐는 해석도 있다.

실제로 교육부는 지난해 9월 사단법인 어문정책정상화추진회에 보낸 공문에서

"초등 5~6학년 때 한자를 배우는 것이

학습 효과가 높고 적정 한자 수(300자)는 교사·학부모·학계·시민 단체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결과"라고 밝혔다.

전광배 전국한자교육추진총연합회 사무국장은

"4개월 전만 해도 기존 정책 추진에 이상이 없다는 답변을 받았는데

정부가 아무 설명 없이 정책을 갑자기 폐기한 것은 밀실 행정"이라고 말했다.




조선일보   2018.01.11



==========================================================



한자 (漢字) 를 모르면 우리문화를 모른다



                                             경북도민일보  2018.01.23  



교육부가 유치원·어린이집 방과후

영어수업을 금지하는 방침을 놓고 오락가락 행정을 펼쳐

일선 교육현장과 학부모들의 반발을 사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초등학교 5~6학년 교과서에서

어려운 학습용어의 뜻과 음(音)을 풀이해주는

한자표기 정책을 2019년부터 시행하려던 정책을 돌연 폐기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교육부는 박근혜 정부 시절인

지난 2014년부터 2년간 연구와 의견수렴을 거쳐

2016년 말 초등 한자표기 정책을 확대를 발표했다.

하지만 새 정부 들어 아무런 설명도 없이 한자표기 정책을 슬그머니 폐기했다.


당초 교육부는 2014년

‘ 2015 개정 교자 과정 ’ 을 만들 당시

초등학교 새 교과서에 한자 표기를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발표했다.

학습 용어에 한자가 많아

학생들이 한자를 모르면 의미를 이해하기 어려운 용어가 많다는 것이 이유였다.

그러자 일부 시민단체에서

한자병기가 한글전용 원칙에 어긋나고 사교육을 부채질할 우려가 있다며 반발했다.

교육부는 다시 공청회와 여론수렴 과정을 거쳐

교과서 본문에 한자병기를 하는 대신에

여백에 별도로 학습에 도움이 되는 용어의 음과 뜻을 풀어쓰는 방식을 도입하기로 하고

최종방안을 2016년 12월 발표했다.


그런데 1년 후인 지난달 2 년간 추진해온

한자병기 정책을 뚜렷한 설명도 이유도 없이 폐기해 버렸다.

교육부는 1년 전 한자병기 추진 비판에 대해 “학습 부담이 없다”고 밝혔다가

이제와선 또 학생들의 학습 부담과 사교육 증가 우려를 이유로 내세우고 있다.


교육 백년지대계라는 거창한 말을 들먹이지 않더라도

교육정책은 일부 집단의 이해(利害)와 정권의 입맛대로 오락가락할 성질이 아니다.


한자병기 포기 결정은

교육부의 무지(無知)와 교육정책 난맥상을 그대로 드러낸 것이다.


한자는 1000 여년 동안

우리 민족이 써왔던 우리 글자였으며 문화였다.

대부분의 기록이 한문으로 된 까닭에 한자를 모르고는 그 뜻을 알 방법이 없다.

물론 지금은 많은 책들이 한글로 번역이 돼 있지만

번역본을 통해

우리 조상들의 얼과 우리 문화를 다 안다고 말하기는 어렵다.

한글 번역본을 읽고 영미문학을 이해하기 어려운 것과 마찬가지다.

한자를 우리글이 아닌 중국어로 치부하고 터부시한 까닭에

우리는 스스로 우리 문화로부터 멀어지게 됐다.


혹시 “학자들이나 연구하면 될 일이지

굳이 모든 국민들이 골치 아프게 어려운 한문서적을 읽을 필요가 있나”라고

반문하는 사람들이 있을지 모르나

문화는 대중들이 누리는 게 문화지 특정한 사람들의 전유물이 아니다.

우리 옛 문화를 모르고서 진정한 한국민이라 할 수 있겠는가.

그래서 지금 한글은 알아도 우리말은 모르는 사실상 문맹(文盲)이 부지기수다.


과거 기록문화 뿐만 아니다.

현재 우리말의 70% 이상이 한자어로 이루어져 있다.

대부분 중요한 단어는 한자로 돼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런 까닭에 한자를 모르고 한글을 안다고 할 수 없다.

옛날 서당에서처럼 한문교육을 전문적으로 할 필요까지는 없겠지만

한글을 더욱 풍요롭고 깊이 있게 하기 위해서는

어릴 적부터 기본적인 한자를 익히는 것이 중요하다.

한자로 된 우리말의 의미를

제대로 모르고 함부로 쓰다 보니 말의 공해가 심각한 것도 다 그런 이유에 기인한다.

교육당국이 이러한 사실을 모를 리가 없다.

그런데 이제 일부의 압력으로 인해

2년 동안 추진했던 정책을

손바닥 뒤집 듯 없던 일로 하고 말았으니 애석하고 한심한 일이 아닐 수 없다.


한자병기가 한글전용에 위배된다는 일부의 주장은 무지와 오해에서 비롯됐다.

교육부가 발표한 2016년 최종안을 보면

본문에 한자병기를 하는 것이 아니라

교과서 여백에 별도로 학습에 도움이 되는 용어의 음과 뜻을 풀어쓰도록 했다.

그것도 고작 주요 한자 300자 이내다.

이는 한문교육을 따로 할 수 없으니

이렇게라도 해서 우리말 한자어를 배우게 하기 위한 고육지책이다.

만약 지금 초등학교에서 한문수업을 시행한다고 하면 어떤 일이 벌어지겠는가.

모든 학부모들과 한글단체들이 들고 일어날 게 뻔하다.


교육부가 어린이집·유치원에 영어수업을 금지하는 방침을 세우자

청와대에까지 청원을 하는 등 학부모들의 반발이 거세었다.

결국 학부모들의 반발에 못이겨 영어수업 금지 재검토라는 사실상의 백지화 선언을 했다.

표면상의 이유는 사교육비 증가 부담이다.

영어 조기교육 붐으로 어린이집, 유치원에서 영어수업을 금지하면

사교육을 해서라도 영어를 가르쳐야 한다는 게 부모들의 생각이다.

남들 다하는데 내 아이만 시키지 않으면 뒤처질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아이가 자라서 신문 한 줄 온전히 읽지 못하는 어른이 되는 것은 문제가 아니다.

오직 영어, 수학을 잘해서 남보다 앞서면 그것이 부모로서 더할 나위 없는 기쁨이다.

우리 글인 한자교육은 안되고 영어는 된다는 참으로 아이러니한 논리는

바로 여기에서 비롯된 것이다.

아이들을 한국인으로 키우는 데 무관심한

학부모들과 그들의 장단에 맞춰 춤을 추는 교육당국이 벌이는 작태가 한심스럽다.



© 경북도민일보  2018.01.23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Notice  ◆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교재 소개    관리자 2008/01/16 25249
Notice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15쇄 재발간 2016.12.15    관리자 2016/12/15 1763
Notice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12쇄 재발간    관리자 2014/10/02 2560
Notice  ★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서평 2014년    관리자 2014/08/13 2089
Notice  [ 필독 ] 저작권 안내 2012.03.06    관리자 2008/01/16 24165
Notice  2008 에바다 속성 중국어 특강(제 5 차) 2008. 8. 2    관리자 2008/02/19 2824
Notice  2009 에바다 속성 중국어 특강(제 6 차) 2009.01.19    관리자 2008/10/11 2801
Notice  에바다 중국어 베스트 샐러 진입 2007.05.17 현재    관리자 2008/10/11 2807
Notice  ◆ CGN TV 에바다 중국어 특강 방송    관리자 2006/11/12 3650
626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73 "积 "    관리자 2018/04/23 1121
625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72 "织 "    관리자 2018/04/23 1035
624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71 "帜 "    관리자 2018/04/23 1083
623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70 "職 "    관리자 2018/04/03 1076
622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9 "識 "    관리자 2018/04/03 1017
621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8 "只 "    관리자 2018/04/03 998
620  ◇ 中 은 형님, 北 은 동생 ?    관리자 2018/03/29 1042
619  ◇ '동이족 한자 창제론' 진태하 교수 별세    관리자 2018/03/28 1025
618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7 "堡 "    관리자 2018/03/21 1116
617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6 "保 "    관리자 2018/03/21 1035
616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5 "呆 "    관리자 2018/03/21 1025
615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4 "扣"    관리자 2018/03/14 1085
614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3 "口 "---제부수    관리자 2018/03/14 1034
613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2 " 誕 "    관리자 2018/03/02 1092
612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1 " 延 "    관리자 2018/03/02 1066
611  ◇ 한자에 푹 빠진 서양인, 영어권 국가에 중국어 열풍    관리자 2018/03/02 1033
610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60 " 齡 "    관리자 2018/02/07 840
609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9 " 齒 "    관리자 2018/02/07 831
608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8 " 题 "    관리자 2018/02/07 834
607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7 " 匙 "    관리자 2018/01/23 839
606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6 " 堤 "    관리자 2018/01/23 821
605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5 " 提 "    관리자 2018/01/23 838
604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4 " 是 "---중심자    관리자 2018/01/23 814
603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3 " 整 "    관리자 2018/01/12 1175
602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2 " 症 "    관리자 2018/01/12 1162
601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1 " 懲 "    관리자 2018/01/12 1166
 ◇'초등교과서 한자 표기' 슬쩍 폐기    관리자 2018/01/12 1122
599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50 " 征 "    관리자 2018/01/03 803
598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49 " 政 "    관리자 2017/06/14 1220
597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48 " 证 "    관리자 2017/06/14 1115
596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47 " 正 "---중심자    관리자 2017/06/14 1097
595  ★ 임효선 교수 강의 동영상 3    관리자 2007/05/08 4055
594  ★ 임효선 교수 강의 동영상 2    관리자 2007/05/08 3944
593  ★ 임효선 교수 강의 동영상 1    관리자 2007/05/03 4736
592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46 " 武 "    관리자 2017/06/02 1229
591  에바다 중국어 간체자 545 " 涉 "    관리자 2017/06/02 1216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